꿈꾸는도서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요괴 신문사 1

요괴 신문사
12,800 원
  • 저자 : 왕위칭
  • 그림 : 루스주
  • 옮김 : 강영희
  • 출판사 : 제제의 숲
  • 출간일 : 2021년 04월 15일
  • ISBN : 9791158731960
  • 제본정보 : 양장본
첫 장부터 정신없이 빠져든다!
인간이 적극적으로 추천하는 요괴 이야기 책!

요괴들도 신문을 본다고? 요괴 신문에는 어떤 기사가 씌어 있을까? 『요괴 신문사』는 스스로 요괴 작가라고 하는 타이완의 유명 아동 문학상, 최고 도서상을 수상한 동화 작가가 쓴 책이다. 요괴 세계에서 일어나는 흥미진진한 사건을 쫓는다. 게으른 고양이 요괴인 주인공 윈바퉁의 예상치 못한 행방을 따라가다 보면 책을 좋아하지 않는 아이라도 단숨에 책 한 권을 읽어 버리고, 다음 책을 기다리게 될 것이다. 게다가 단순히 재미있는 이야기일 뿐 아니라, 가짜 뉴스나 음모 가득한 소문, 유행병의 원인 해결 등 생각할 거리가 가득해 타이완 최고 권위의 어린이, 청소년 도서 상인 호서대가독상 수상작이자, 타이완 초중학교 독서 지도 및 교육부 읽기 추천 도서로도 선정되었다.『요괴 신문사』 시리즈는 이번에 출간된 1권 이후 네 권이 더 출간될 예정으로, 총 다섯 권의 책으로 완간된다.
고양이 요괴 윈바퉁
요괴 신문사
좌충우돌 대모험
검은 마음 호수
위기 해결
바퉁의 비밀

왕위칭 (저자) | 중국 작가

겉모습은 사람을 닮았지만, 사실 난 수줍음이 많고 툭 하면 화를 내며, 뾰족뾰족한 이빨 사이로 독가스를 내뿜는 요괴야. 인간 세상의 어린이 친구들을 위해 글을 쓰다 보니, 어느새 뾰족뾰족한 이빨은 무뎌졌고, 독가스도 덜 나오고, 마음마저 즐겁고 평온해졌더라고. 그래서 그냥 인간 세상의 어린이 친구들을 위해 계속해서 글을 쓰기로 했어. 주거 아동 문학상과 국어일보 목적상, 좋은 책 함께 읽기 올해 최고 읽기상 등을 수상했고, 출간한 책으로는 『소망 우체부』, 『물소 유웨이의 고민』, 『공기 로큰롤』 등이 있지.

루스주 (그림 작가) | 중국 작가

본명은 ‘왕자치’이고, 생일이 6월 9일이라 69(루스주)를 필명으로 쓰고 있어. 어릴 때부터 소리를 듣지 못해서 보이는 이미지 색감에 민감한 편이야. 그림 그리는 일을 좋아해 학교 다닐 때부터 줄곧 그림을 그렸고, 지금은 일러스트레이터 작가로 밥을 먹고 살지. 종이와 펜은 내 삶의 일부야. 작품 사이트는 http://popnbox.pixnet.net/blog야. 한번 구경해 봐.

강영희 (번역가) | 대한민국 작가

대학에서 중문학을, 대학원에서 사회학을 공부했다. 번역가로 활동 중이며 기획 일을 병행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뭇 산들의 꼭대기》 《시간의 서》 《사랑하는 안드레아》 《나는 하버드 심리상담사입니다》 《중국을 보다》 등이 있다.
첫 장부터 정신없이 빠져든다!

★유명 아동 문학상, 최고 도서상 수상 작가의 동화
★타이완 초중학교 독서 지도 및 교육부 읽기 추천 도서

유명 아동 문학상, 최고 도서상 수상 동화 작가가 쓴
흥미진진한 요괴들 세상!

《요괴 신문사》를 쓴 이 책의 저자는 자신이 ‘인간의 몸에 빙의한 요괴 작가’라고 한다. 세상에! 유명한 인물들이 사실은 외계인이라는 소문은 들어 봤어도 동화 작가 양반이 요괴라니!
그러면서 이 세상에서 가장 멋진 존재는 요괴인데, 귀신보다, 슈퍼맨보다 요괴가 훨씬 멋지다고 자신 있게 말한다. 어디 요괴 작가가 조목조목 따지며 하는 말을 좀 들어 볼까?

뭐라고요? 요괴보다 귀신이 더 멋지다고요? 천만의 말씀입니다!
귀신을 봤다는 인간은 많은데, 요괴를 봤다는 인간은 없죠? 이게 바로 귀신보다 요괴가 훨씬 신비롭고 경이롭다는 증거예요! 게다가 귀신이 할 수 있는 무시무시한 일이라면, 요괴도 할 수 있어요. 귀신이 못 하는 일이라도 요괴는 할 수 있지요.
뭐라고요? 슈퍼맨이 요괴보다 멋지다고요? 뭘 모르시는군요!
슈퍼맨이 부릴 수 있는 재주라면, 요괴는 하고도 남아요. 슈퍼맨이 못 하는 일도 요괴한테는 식은 죽 먹기죠. 게다가 요괴는 슈퍼맨도 될 수 있지만, 슈퍼맨은 요괴가 될 수 없는걸요.
우리 요괴들에게 멋지다는 건, 잘생긴 게 아니랍니다. 우리는 하나같이 괴상하고, 동에 번쩍! 서에 번쩍! 신출귀몰하죠. 정의로울 수도 있고 반대로 사악할 수도 있으며, 예측이 불가능하기도 해요. 요괴들은 친구들의 상상을 훌쩍 뛰어넘어요. 요괴들의 세계야말로 어지럽고, 시끌벅적하며, 자극적이고, 흥미진진하죠!

어허! 이런 말을 들으니, 이 시끌벅적하고, 경이롭고, 흥미진진한 요괴 세상 이야기를 읽어 보고 싶은 생각이 마구마구 든다. 역시 타이완의 유명 아동 문학상과 최고 도서상을 받은 작가!
《요괴 신문사》 시리즈 1권인 ‘공포의 달빛’ 책이 나왔다는데, 한번 읽어 볼까?

타이완 최고 권위의 어린이 도서 상, 호서대가독상 수상작
타이완 초?중학교 독서 지도 및 교육부 읽기 추천 도서
요괴 세계의 가짜 뉴스 이야기!

작가뿐이랴? 이 《요괴 신문사》 시리즈 중 한 권은 타이완 최고 권위의 어린이, 청소년 도서 상인 호서대가독상(제73회)을 수상했다. 또 타이완 초?중학교 독서 지도 및 교육부 읽기 추천 도서이며, 2018년 타이베이시 교육청에서 추천하는 우수 도서로 선정되었다. 교육부 읽기 추천 위원은 “《요괴 신문사》 시리즈는 꼭 두 번 봐야 한다!”고 적극 추천했다. 요괴 세계의 요괴들 이야기가 아주 재미있지만, 생각할 거리도 많은 책이기 때문이다. 아래 추천의 말을 들어 보자.

생각할 거리 하나!
신문 기사는 어떻게 만들어질까요? 기자들이 기사를 취재해 쓰는 건 우리가 집에서 글짓기 숙제를 할 때 골치가 아픈 것과 비슷하지만, 그렇다고 완전히 똑같지는 않아요. 어떤 기자들은 명탐정 코난처럼 사건 깊숙이 들어가 온갖 것을 파헤쳐서 기사를 찾아내거든요. 친구들은 이런 기자가 될 수 있나요?
생각할 거리 둘!
신문사와 언론 매체들은 눈에 보이지는 않지만 목숨을 건 경쟁을 펼쳐요. 그런 필사적인 경쟁은 우리가 학교에서 하는 싸움과는 차원이 다르죠. 신문사들의 경쟁은 여러 명이 우르르 달려들어 사건의 실마리를 찾는데, 그 실마리나 증거, 원인을 먼저 찾아낸 사람이 이기는 게임과 같아요. 어린이 친구들이 신문사 사장이라면 어떤 방법으로 일등을 차지할래요?
생각할 거리 셋!
‘비밀’에 관해서예요. 이 책에 나오는 비밀은 전체 요괴 세계의 생존에 큰 영향을 미쳐요. 쏟아지는 달빛을 너무 오랫동안 쬐면 나를 안 닮은 요괴를 낳을지도 모른다? 쏟아지는 달빛을 너무 오랫동안 쬐면 내가 나 아닌 다른 요괴로 변할지도 모른다? 이런 이야기를 누가 믿겠어요? 친구들은 어떻게 생각하나요?

이 책과 유사한 분야 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