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도서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꿈북 추천도서]

나에게, 낭독

두 성우의 낭독 에세이(오디오북 별매)
13,000 원
  • 원제 : 나에게, 낭독
  • 저자 : 서혜정,송정희
  • 출판사 : 페이퍼타이거
  • 출간일 : 2018년 11월 11일
  • ISBN : 9791196448615
  • 제본정보 : 양장본
마음에 위로가 필요할 때
나만의 시간을 갖고 싶을 때
내 말과 목소리를 빛나게 만들고 싶을 때


소리 내어 글을 읽으면 변화가 시작됩니다

<나에게, 낭독>은 ‘저자들의 경험’과 ‘낭독을 위한 조언’을 담은 에세이집이다. 소리 내어 글을 읽을 때 찾아오는 변화, 말과 목소리를 좋게 만드는 비밀을 비롯해, 저자들이 알고 느낀 ‘낭독에 관한 모든 것’이 실려 있다. 읽으면 좋을 텍스트도 다수 수록하고 있어, 낭독하는 즐거움을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다. 이 책은 오디오북으로도 제작되었다. 베테랑 성우인 저자들이 직접 낭독한 오디오북은 종이책과는 또 다른 감동을 전해준다. 소리에 관심이 많은 독자들은 가이드라인으로 삼아도 좋다.

책은 총 3장으로 구성되었다.
1장은 성우 서혜정의 이야기다. 스컬리, <남녀탐구생활>의 목소리로 유명한 저자는 어린 시절, 무서움을 떨치려고 크게 책을 읽던 목소리가 성우의 길로 이어졌다고 고백한다. 자기 목소리를 듣는 것만으로 눈물이 흘렀고, 낭독으로 스스로를 위로했던 경험들을 기록하고 있다. 낭독을 ‘놀이’로 표현하는 저자는, 일상에서 쉽고 재미있게 낭독할 수 있는 방법들을 제안한다.
2장은 성우 송정희의 이야기다. 연극배우로 시작하여 성우로 성장하기까지의 여정과, 거친 목소리와 내면을 낭독으로 다듬었던 고백 등을 들을 수 있다. 낭독에 경험이 없는 독자들도 자신을 위해 낭독을 하고 마음을 들여다보고 싶은 생각을 하게 될 것이다.
3장은 독자들을 위한 장이다. ‘달을 쏘다’(윤동주), ‘사랑하기 좋은날 이금희입니다’(KBS라디오), 아홉 살 인생(위기철)… 소리 내어 읽을 때 말의 맛이 더욱 살아나는 다채로운 텍스트들이 실려 있다. DJ가 된 것처럼, 소설의 주인공처럼, 때론 시인처럼 글을 읽으며 일상에서 낭독을 즐길 수 있다.

두 저자는 성우 선후배로 만나 오랜 시간을 함께했다. 성우학과 학생들에게 수업을 하고, 전국을 다니며 일반인들에게 낭독을 전한 두 사람은, 모든 사람이 성우가 될 수는 없지만 소리 내어 글을 읽으면 누구나 주인공이 될 수 있다고 말한다.
“입술을 떼면 새로운 공간이 열리고, 그곳에 발을 들여놓으면 여행이 시작됩니다. 작품 안에서 자유로이 유영하며 감정을 표현하고, 타인에게 공감하고, 나 자신과 소통하는 즐거움을 누릴 수 있습니다.”

소리 내어 글을 읽을 때 얻을 수 있는 유익이 많다. 잠들었던 내면을 깨울 수 있고, 섬세하고 아름다운 단어들을 입에 담을 수 있다. 무엇보다 내 목소리를 온전히 들어볼 기회를 갖게 되는데, 그 자체가 신선하고 특별한 경험으로 남을 수 있다.
낭독을 어떻게 접근하면 좋을지, 목소리는 어떻게 꺼내야 하는지 궁금해하는 독자들이라면 이 책에서 답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서문

1장: 가끔 서툰 나에게
즐거운 놀이
치유의 소리
가끔 서툰 나에게
나를 사랑하는 시간
마음에서 마음으로
낭독으로 좋아지는 목소리
누우면 들리는 소리
걷고, 읽고, 웃고
쉼이 있는 낭독

2장: 귀 기울여본다
삶이 묻어나는 소리
귀 기울여본다
깊이 새겨지는 텍스트
텍스트 바라보기
침묵의 언어
나를 위한 낭독
내 목소리 확인하기
SPEECH

3장: 나에게, 낭독
나는 고양이로소이다: 나츠메 소세키
어려운 글, 쉬운 글: 황현산
당신을 기다리는 이 하루: 김용택
비에도 지지 않고: 미야자와 겐지
낯선 사람에게 말 걸기: 송정림
강아지똥: 권정생
키다리 아저씨: 진 웹스터
오만과 편견: 제인 오스틴
청춘은 아름다워라: 헤르만 헤세
아홉 살 인생: 위기철
아주 오래된 농담: 박완서
보헤미안 스캔들: 아서 코난 도일
타원형 거울: 김내성
달을 쏘다: 윤동주
심청전
사랑하기 좋은 날 이금희입니다: 강혜정
서 혜 정 어린 시절, 무서움을 떨치려고 크게 책을 읽던 목소리가 성우의 길을 열었다고 믿는다. 서울예대 신입생 때 응시한 KBS 공채 17기에 합격하여 36년간 다채로운 캐릭터로 시청자와 소통해왔다. 우리에게 잘 알려진 〈X-파일〉의 스컬리, 〈롤러코스터 남녀탐구생활〉, 〈생로병사의 비밀〉 외에도 한 번 들으면 ‘아, 그 목소리!’ 하고 바로 알아차릴 만한 베테랑 성우이다. 지은 책으로는 《속상해하지 마세요》가 있으며, 현재 서혜정낭독연구소 소장이자 KAC 한국예술원 교수이다. 시각장애인을 위한 목소리 재능기부와 대중 강연, 매체 기고로 목소리의 힘을 알리는 데 힘쓰고 있다. 송 정 희 한 번의 흔들림 없이 연기자를 꿈꾸었고, 그 생각대로 서울예대 졸업 후 2002년 KBS 공채 29기 성우가 되어 열정적인 목소리 연기를 펼치고 있다. 〈그레…

이 책과 유사한 분야 도서